사회

뉴스1

충남 서산·태안에 대설주의보..시간당 1cm 눈 예보

김종서 기자 입력 2021. 01. 12. 16:27

기사 도구 모음

북극발 한파가 다소 누그러졌지만, 충남 서해안지역에 또다시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여 주의가 요구된다.

대전지방기상청은 12일 오후 3시를 기해 충남 서산과 태안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특보가 발효된 지역에 시간당 1cm 내외의 강한 눈이 내리겠으며, 오후 9시 이후 눈발이 점차 약해질 것으로 예보했다.

또 충남권은 이날 오후까지 1~3cm의 눈이 쌓이겠으며, 충남서해안은 오후 6시까지, 내륙권은 오후 8시까지 눈발이 가장 거셀 것으로 내다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파경보가 발효된 충남 서산 지곡면 중왕리 인근 서산 가로림만 바닷물이 얼어 있다. (서산시 제공) 2021.1.8/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대전=뉴스1) 김종서 기자 = 북극발 한파가 다소 누그러졌지만, 충남 서해안지역에 또다시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여 주의가 요구된다.

대전지방기상청은 12일 오후 3시를 기해 충남 서산과 태안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특보가 발효된 지역에 시간당 1cm 내외의 강한 눈이 내리겠으며, 오후 9시 이후 눈발이 점차 약해질 것으로 예보했다.

또 충남권은 이날 오후까지 1~3cm의 눈이 쌓이겠으며, 충남서해안은 오후 6시까지, 내륙권은 오후 8시까지 눈발이 가장 거셀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눈이 내리는 시간대가 퇴근시간대와 맞물려 차량운행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guse12@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