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파이낸셜뉴스

네오플럭스, '신한벤처투자'로 사명 변경

이병철 입력 2021. 01. 12. 17:40

기사 도구 모음

신한금융이 인수한 네오플럭스가 신한벤처투자로 사명을 바꿨다.

신한벤처투자는 지난해 9월 신한금융이 인수했다.

신한벤처투자는 전업 벤처투자사로서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성장 단계별로 필요한 자본, 경영자문, 경영시스템 등을 제공해 투자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신한 N.E.O. 프로젝트', '신한 Triple-K 프로젝트', '신한퓨처스랩' 등 그룹의 혁신 성장 생태계 육성사업에도 그 역할을 확대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신한금융이 인수한 네오플럭스가 신한벤처투자로 사명을 바꿨다.

네오플럭스는 지난 11일 서울 테헤란로 글라스타워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사명 변경을 의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신한벤처투자는 지난해 9월 신한금융이 인수했다. 신한벤처투자는 전업 벤처투자사로서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성장 단계별로 필요한 자본, 경영자문, 경영시스템 등을 제공해 투자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신한 N.E.O. 프로젝트', '신한 Triple-K 프로젝트', '신한퓨처스랩' 등 그룹의 혁신 성장 생태계 육성사업에도 그 역할을 확대하고 있다.

pride@fnnews.com 이병철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