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인구 25만 이상 늘린다..'아이키우기 좋은 거제' 추진

경남CBS 최호영 기자 입력 2021. 01. 12. 19:18

기사 도구 모음

경남 거제시가 인구를 늘리기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추진한다.

시는 올해부터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사업과 청년친화도시 조성 등 152개의 인구 정책들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처음 추진되는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 사업에는 아빠 육아 휴직 장려금 지원, 임신부 교통비 지원 등 19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거제시, 152개 인구 정책 본격 추진
거제시청 제공
경남 거제시가 인구를 늘리기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추진한다.

시는 올해부터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사업과 청년친화도시 조성 등 152개의 인구 정책들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조선업 등 주력 산업 침체로 지난 2016년부터 청년 인구 유출이 늘고 출산율은 감소하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인구는 24만 5754명으로, 전년도보다 2522명(1%)이 감소했다. 합계출산율은 통계 작성 이후 최저치인 1.06명으로 줄었다. 반면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전체 인구의 10.93%로, 고령사회 진입에 가까워지고 있다.

이에 시는 올해 '모든 세대의 행복을 함께 만들어 가는 상생도시 구현'이라는 비전으로, '정주 인구 25만+α 회복·달성', '삶의 질 업(UP)'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설정했다.

이와 함께 저출산 대응과 고령화 사회, 인구유입 활성화, 대응기반 강화 등 4개 분야를 핵심 정책으로 세우고 152개 중점 전략을 추진한다.

올해 처음 추진되는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 사업에는 아빠 육아 휴직 장려금 지원, 임신부 교통비 지원 등 19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임신·출산·보육에서부터 노후 안정에 이르기까지 시민이 체감하는 맞춤형 정책으로 아이와 부모, 청년과 노인 등 25만 시민 모두가 행복한 거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경남CBS 최호영 기자] isaac421@naver.com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