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강원 중부 산간·영서 중남부 대설 주의보..새벽까지 눈

장경일 입력 2021. 01. 12. 20:31

기사 도구 모음

12일 저녁 강원 중부 산간과 영서 중남부에 대설주의보가 발효했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10분부터 중부 산간과 평창군, 홍천군, 횡성군, 춘천시, 원주시 등 영서 중남부에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이에 인제군과 홍천군, 원주시, 평창군, 정선군 등 영서와 산간 곳곳에 시간당 1㎝ 내외의 눈이 내리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평창군과 중부 산간은 13일 오전 3시까지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뉴시스 DB)

[강릉=뉴시스]장경일 기자 = 12일 저녁 강원 중부 산간과 영서 중남부에 대설주의보가 발효했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10분부터 중부 산간과 평창군, 홍천군, 횡성군, 춘천시, 원주시 등 영서 중남부에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이에 인제군과 홍천군, 원주시, 평창군, 정선군 등 영서와 산간 곳곳에 시간당 1㎝ 내외의 눈이 내리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오후 7시 기준 각 지역 적설량은 북춘천 2.8㎝, 춘천시 2.7㎝, 구룡령 2.1㎝, 철원군 1.7㎝, 인제군 기린면 1.6㎝, 홍천군 내면 1.5㎝, 원주시 문막읍 1.5㎝, 화천군 1㎝, 원주시 0.9㎝, 인제군 0.8㎝, 미시령 0.8㎝ 등을 기록하고 있다.

영서와 산간은 눈이 많아지고 적어지길 반복하며 자정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평창군과 중부 산간은 13일 오전 3시까지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영동도 자정까지 눈이 날리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영서는 곳에 따라 오전 9시까지 눈이 날릴 것으로 예상된다.

눈이 내리는 지역들은 가시거리가 짧고, 쌓인 눈이 얼어 빙판길이 생길 것으로 예상돼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눈이 내린 뒤인 13일 아침 기온은 따뜻한 남서풍이 유입해 평년보다 3~5도가량 높아져 최근 지속한 한파가 누그러질 것으로 예상된다.

13일 아침 최저 기온은 영서 영하 8~5도, 산간(대관령, 태백) 영하 6~4도, 영동 영하 2도~0도를 기록할 전망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gi1988@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