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KBS

지역 근로자 임금, 수도권의 80% 수준

이재민 입력 2021. 01. 12. 20:35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대구]
대구경북의 근로자들의 임금이 수도권 근로자의 80% 수준에 그치고 있습니다.

국세청 통계연감 자료를 보면 지난 2019년 기준 1명당 연평균 근로소득은 대구가 3천454만 원, 경북 3천502만 원이었습니다.

이는 서울과 경기 근로자 임금의 약 86%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이재민 기자 (truepen@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