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MBN

1인당 국민소득 G7 국가 첫 추월..세계 10대 경제국 유력

입력 2021. 01. 12. 20:5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앵커멘트 】 G7, 선진 7개국의 모임이죠. 그동안 멀게만 느껴졌었는데, 지난해 우리나라 1인당 국민소득이 G7 소속 국가 한곳을 넘어설 것으로 보입니다. 또, 국내 총생산, 즉 경제 규모는 세계 10위 안에 들 전망입니다. 박통일 기자입니다.

【 기자 】 지난 2019년 이탈리아 1인당 국민소득은 3만 4,530달러로 우리나라 3만 3,790달러를 근소하게 앞섰습니다.

하지만, 지난해 이탈리아는 코로나19 여파로 성장률이 8% 가깝게 줄고 우리나라는 0.1%의 경제성장이 예상됩니다.

1인당 국민소득은 원화가치 상승을 감안하면 우리나라가 3만 1천 달러가량, 이탈리아는 이를 밑돌 것으로 보입니다.

▶ 인터뷰 : 주 원 / 현대경제연구원 경제실장 - "(이탈리아의) 관광 서비스업 비중이 높아서 그랬던 점이 하나고, 방역이 상대적으로 안 좋았습니다. 국민들의 경제 심리가 많이 위축이 됐고…."

예상대로라면 우리나라가 1인당 국민소득 면에서 선진 7개국 모임인 G7 소속 국가를 처음 앞서는 것입니다.

또, 경제 규모를 나타내는 국내총생산도 세계 10위 권 안에 들 것으로 보입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 "우리 경제는 지난해 OECD 국가 중 최고의 성장률로 GDP 규모 세계 10위권 안으로 진입할 전망이며, 1인당 국민소득 또한 사상 처음으로 G7 국가를 넘어설 것으로 예측됩니다."

다만, 지난해 11월까지 국가채무는 826조 원을 넘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면서 우리 경제에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입니다.

MBN뉴스 박통일입니다.

영상취재 : 정지훈 VJ 영상편집 : 이재형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