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청주서 실종된 60대 치매 여성 열흘 만에 숨진 채 발견

청주CBS 최범규 기자 입력 2021. 01. 12. 23:27

기사 도구 모음

충북 청주에서 실종된 60대 여성이 열흘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12일 오후 5시 30분쯤 청주시 석곡동 주택공사 현장에서 A(66·여)씨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대가 발견했다.

경찰 관계자는 "추운 날씨에 길을 헤매다 숨진 것으로 추정된다"며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치매를 앓고 있는 A씨는 지난 2일 오전 6시 10분쯤 청주시 사직동 집을 나선 뒤 실종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충북 청주에서 실종된 60대 여성이 열흘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12일 오후 5시 30분쯤 청주시 석곡동 주택공사 현장에서 A(66·여)씨가 숨져 있는 것을 수색대가 발견했다.

실종 지점에서 5㎞ 가량 떨어진 곳이다.

범죄 혐의점 등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추운 날씨에 길을 헤매다 숨진 것으로 추정된다"며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치매를 앓고 있는 A씨는 지난 2일 오전 6시 10분쯤 청주시 사직동 집을 나선 뒤 실종됐다.

A씨 가족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인근 CCTV를 분석해 모충동, 산남동, 성화동, 개신동 등을 수색해왔다.

[청주CBS 최범규 기자] calguksu@naver.com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