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KBS

대한항공, 14일 기업결합신고서 공정위 등에 일괄 제출

임재성 입력 2021. 01. 13. 09:55 수정 2021. 01. 13. 09:59

기사 도구 모음

대한항공은 내일(14일)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위해 공정거래위원회에 기업결합신고서를 제출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같은 날 미국과 일본, 중국, EU 등 해외 10여개 나라 경쟁당국에 일괄적으로 신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대한항공 관계자는 전했습니다.

공정위 등 해당 기관들은 신고서를 접수한 뒤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독과점 요소가 있는지 등을 심사하게 됩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한항공은 내일(14일)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위해 공정거래위원회에 기업결합신고서를 제출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같은 날 미국과 일본, 중국, EU 등 해외 10여개 나라 경쟁당국에 일괄적으로 신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대한항공 관계자는 전했습니다.

공정위 등 해당 기관들은 신고서를 접수한 뒤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독과점 요소가 있는지 등을 심사하게 됩니다.

저비용항공을 제외한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국내선 여객 시장 점유율은 2019년 기준 42.2%입니다.

공정위를 비롯해 해외 각국에서 기업결합심사가 통과되면 필요한 행정 조건을 모두 갖추게 돼 사실상 인수가 확정됩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이 통합되면 보유 자산 40조 원에 이르는 세계 7위 수준의 초대형 항공사가 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임재성 기자 (newsism@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