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조선비즈

중기부 "CES 혁신상 받은 20곳 중18곳 중기부 정책 지원받아"

최락선 기자 입력 2021. 01. 13. 12:02

기사 도구 모음

중소벤처기업부는 13일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1에서 중소벤처기업 20개사가 혁신상(Innovation Awards)을 받았다고 밝혔다.

국내 기업은 29개사가 43개 제품에서 혁신상을 받았다.

중기부는 "상을 받은 중소벤처기업 20개사 가운데 18개사가 업력 7년 이내 창업기업으로 중기부 정책지원을 받은 이력이 있다"며 "중기부의 창업정책이 혁신을 끌어내는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중소벤처기업부는 13일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1에서 중소벤처기업 20개사가 혁신상(Innovation Awards)을 받았다고 밝혔다.

혁신상은 매년 미래를 이끌 혁신분야를 뽑아서 분야별로 선정하는데 올해는 스마트 홈, 모바일 기기, 건강 등 28개 혁신 부문에서 총 285개 제품이 선정됐다. 국내 기업은 29개사가 43개 제품에서 혁신상을 받았다.

주요 창업기업으로는 ‘팁스(TIPS)’에 참여했던 엠투에스(M2S)이 가상현실 안과 검사기로 최고 혁신상을 받았다. 인공지능 조명 스타트업 루플에서 만든 ‘올리’는 낮에는 집중력을 높여줄 수 있는 빛을 내보내고, 밤에는 숙면을 돕는 빛을 내보내는 제품으로 혁신상을 받았다. 세계 최초 공모양 3차원 초소형 태양전지 ’소프트셀’을 개발한 소프트피브이도 혁신상을 받았다.

중기부는 "상을 받은 중소벤처기업 20개사 가운데 18개사가 업력 7년 이내 창업기업으로 중기부 정책지원을 받은 이력이 있다"며 "중기부의 창업정책이 혁신을 끌어내는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 Copyrights ⓒ 조선비즈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