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TV

'학대 정황' 보육교사 경찰 조사..녹음기에 덜미

심다은 입력 2021. 01. 13. 12:3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천 미추홀경찰서가 5살 아이를 학대한 혐의로 5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육교사 A씨는 지난해 자신이 일하는 어린이집에서 5살 B군을 때리겠다며 위협하거나 나가라고 하는 등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B군 부모는 최근 아들의 말수가 부쩍 줄어든 것을 이상하게 여겨 아이 옷 속에 녹음기를 넣어 등원시켰고, A씨의 부적절한 언사를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어린이집 내 CCTV를 확보해 분석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