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디지털타임스

홈앤쇼핑, 에이블루와 이익공유..마케팅·디자인 개발비 지원

심화영 입력 2021. 01. 13. 12:56 수정 2021. 01. 13. 19:33

기사 도구 모음

홈앤쇼핑이 자세교정의자 커블체어 개발사에 디자인 개발비를 지원하는 등 중소규모 협력사와의 이익 공유를 강화하고 있다.

한편 홈앤쇼핑은 2012년 개국 이후 본격적으로 이익이 발생한 2013년부터 초과 이익에 대한 성과공유제를 시행하며 지난해까지 402개 협력사에 총 37억40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홈앤쇼핑 관계자는"이번 지원을 통해 중소 협력사와 이익을 공유하고 신상품 개발부터 론칭까지 지원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자세교정의자 커블체어 방송화면 <홈&쇼핑 제공>

[디지털타임스 심화영 기자] 홈앤쇼핑이 자세교정의자 커블체어 개발사에 디자인 개발비를 지원하는 등 중소규모 협력사와의 이익 공유를 강화하고 있다.

홈앤쇼핑은 13일 서울 강서구 본사에서 김옥찬 대표와 , 디자인 제품 전문브랜드 ㈜에이블루 이명욱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상품 디자인 개발비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지원은 지난해 10월 에이블루와 맺은 파트너십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에이블루에 마케팅 및 디자인 개발비 4500만원을 지원했다.

특히 이번 지원은 코로나19로 경영 환경이 악화된 중소기업과 이익을 공유하는 첫 사례이다. 홈앤쇼핑은 향후 이익 공유를 통해 중소기업 파트너사들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메가브랜드 아이템을 육성·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에이블루의 커블체어는 2019년 홈앤쇼핑을 통해 TV홈쇼핑 최초로 론칭하며 홈쇼핑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에 지원 받은 개발비는 홈쇼핑 단독 디자인 커블체어 및 베개 아이템 등 신상품 개발과 신규 성장모델 창출에 사용할 예정이다.

한편 홈앤쇼핑은 2012년 개국 이후 본격적으로 이익이 발생한 2013년부터 초과 이익에 대한 성과공유제를 시행하며 지난해까지 402개 협력사에 총 37억40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홈앤쇼핑 관계자는"이번 지원을 통해 중소 협력사와 이익을 공유하고 신상품 개발부터 론칭까지 지원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심화영기자 dorothy@dt.co.kr

Copyrights ⓒ 디지털타임스 & d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