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노컷뉴스

[노컷브이]남은 임기 일주일, 하원은 탄핵 추진..트럼프 "사상 최대의 마녀사냥"

CBS노컷뉴스 이주은 기자 입력 2021. 01. 13. 15:00

기사 도구 모음

미국 헌정사에 유례없는 '의회 난동' 사태의 책임을 도널드 트럼프 현 대통령에게 묻기 위한 탄핵 절차가 미국 하원에서 진행 중이다.

미국 민주당은 대통령 직무박탈 조치를 마이크 펜스 부통령에게 촉구하는 내용의 결의안을 11일(현지시간) 하원에 발의했다.

직무박탈 촉구 결의안에는 지난 6일 5명의 사망자를 낸 의회 난동 사태와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이 내란을 선동했다는 혐의가 적시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국 헌정사에 유례없는 ‘의회 난동’ 사태의 책임을 도널드 트럼프 현 대통령에게 묻기 위한 탄핵 절차가 미국 하원에서 진행 중이다.

미국 민주당은 대통령 직무박탈 조치를 마이크 펜스 부통령에게 촉구하는 내용의 결의안을 11일(현지시간) 하원에 발의했다. 미 하원은 결의안을 12일 처리한 뒤 이르면 13일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을 표결할 것으로 전망된다.

직무박탈 촉구 결의안에는 지난 6일 5명의 사망자를 낸 의회 난동 사태와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이 내란을 선동했다는 혐의가 적시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정치 역사상 가장 큰 마녀사냥"이라고 반발했다.

[CBS노컷뉴스 이주은 기자] 2_weeksilver@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