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한겨레

'이범선문학상' 첫 수상자 김용운 소설가

최재봉 입력 2021. 01. 13. 15:06 수정 2021. 01. 13. 18:2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용운 소설가

한국소설가협회(이사장 김호운)가 제정한 제1회 학촌 이범선문학상 수상작에 김용운 장편소설 <태양의 저쪽>이 선정되었다. 상금은 500만원이며 시상식은 15일 오후 4시30분 서울 종로구 수운회관 중앙대교당에서 열린다. 최재봉 선임기자 bong@hani.co.kr

ⓒ 한겨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