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포토친구

[포토친구] 새들의 천국

입력 2021. 01. 13. 17:0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화대교는 하수처리장에서 따듯한 물이 유입되는 곳이라
겨울에도 수온이 높아 물안개가 피어오릅니다.

그럼에도 올해는 한파로 철새가 동사하고,
앉은 자리에는 급하게 얼어붙는 얼음으로 인하여 털이 한 줌씩 뽑혀 있기도 합니다.

혹한의 추위는 사람뿐 아니라 동식물이 견디기에도 쉽지 않나 봅니다.

이럴 때일수록 주고받는 말이라도 따뜻하면 좋겠습니다.

사진가 신재미

관련 태그

포토친구 주요 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