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백선기 칠곡군수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박홍식 입력 2021. 01. 13. 17:02

기사 도구 모음

백선기 경북 칠곡군수는 13일 자치분권에 대한 메시지를 알리는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자치분권 2.0 시대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자치 경찰법 등의 제도개선과 지방정부가 축적해 온 역량을 바탕으로 자치단체 간 연계와 협력 및 지역 공동체가 활성화되는 시대를 의미한다.

자치분권 2.0 시대의 기대 메시지를 개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다음 주자로 김충섭 김천시장 등 3명 지목

[칠곡=뉴시스] 박홍식 기자 = 백선기 경북 칠곡군수는 13일 자치분권에 대한 메시지를 알리는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자치분권 2.0 시대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자치 경찰법 등의 제도개선과 지방정부가 축적해 온 역량을 바탕으로 자치단체 간 연계와 협력 및 지역 공동체가 활성화되는 시대를 의미한다.

32년 만의 지방자치법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자치분권의 미래를 준비하는 다양한 이해 관계자의 각오를 담고 있다.

자치분권 2.0 시대의 기대 메시지를 개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황명선 충남 논산시장의 지목을 받은 백 군수는 다음 참여자로 배광식 대구 북구청장과 김충섭 김천시장, 고윤환 문경시장을 지목했다.

백 군수는 SNS(사회관계망 서비스)를 통해 "말은 제주도로, 사람은 서울로 보내라는 속담처럼 600년 이상 국가의 주요 권력이 집중된 서울은 기회가 집중된 곳"이라며 "중앙정부의 권한이 지방정부와 지역 주민들에게 분산될 때 지방에서도 새로운 기회가 생겨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hs6431@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