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YTN

정부 "올해 공공기관 채용 45% 이상 상반기에 채용"

김태민 입력 2021. 01. 13. 17:27

기사 도구 모음

정부가 올해 1분기 안에 청년고용 활성화와 여성 일자리 확대방안을 추가로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중대본 회의를 열고 올해 공공기관 채용 인원의 45% 이상을 상반기 안에 채용하고 2만2천 명 규모의 인턴채용 절차도 이달 안에 개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정부가 올해 1분기 안에 청년고용 활성화와 여성 일자리 확대방안을 추가로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중대본 회의를 열고 올해 공공기관 채용 인원의 45% 이상을 상반기 안에 채용하고 2만2천 명 규모의 인턴채용 절차도 이달 안에 개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경찰, 해경, 소방 등 필수 공공서비스 부문을 중심으로 올해 3만 명 이상을 신규 채용하고 국가공무원과 외교관 후보자 6천450명도 새로 뽑을 예정입니다.

또 단기 고용충격 완화를 위해 공공부문의 직접 채용에도 속도를 내, 직접 일자리 사업의 80%인 83만 명, 사회 서비스 일자리의 44%인 2만8천 명을 1분기 안에 집중적으로 채용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고용유지지원금을 포함한 올해 일자리 예산 중 집행관리대상 예산의 38%인 5조천억 원을 1분기 중 조기 집행하고 3월에 끝날 예정인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연장도 검토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홍 부총리는 코로나19로 고용시장 체력이 상당히 저하된 상황에서 다음 달까지 힘든 고용상황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김태민 [t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