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경남도에 방한·방역물품 기탁

홍정명 입력 2021. 01. 13. 17:27

기사 도구 모음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3일 경남도에 1억7300만 원 상당의 방한 및 방역물품을 기탁했다.

이날 오후 도지사 집무실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김경수 도지사와 김정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김정희 사무총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선별검사소가 운영되면서, 강추위 속 방역 최전선에 투입된 직원들에게 응원의 힘이 되고자 방한물품과 방역물품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야외난로, 발열조끼, 방호복 등 1억7300만 원 상당
생활치료센터, 보건소, 선별진료소 등 배분 예정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김정희(오른쪽) 사무총장이 13일 오후 경남도청을 방문해 김경수 도지사에게 방한 및 방역물품을 전달하고 있다.(사진=경남도 제공) 2021.01.13. 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3일 경남도에 1억7300만 원 상당의 방한 및 방역물품을 기탁했다.

이날 오후 도지사 집무실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김경수 도지사와 김정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전달된 물품은 야외난로, 발열조끼, 방호복 등 12종 9만9834개로, 도내 생활치료센터와 각 시·군보건소, 민간 선별진료소 등에 배분할 예정이다.

김정희 사무총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선별검사소가 운영되면서, 강추위 속 방역 최전선에 투입된 직원들에게 응원의 힘이 되고자 방한물품과 방역물품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김경수 도지사는 "한파에 방역 일선에서 고생하고 계신 분들께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올해는 꼭 코로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