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경제

코리아센터 "'강원도형 간편 온라인 상점' 보급한다"

오정민 입력 2021. 01. 13. 17:39

기사 도구 모음

코리아센터는 강원도와 강원도형 간편 온라인 상점 보급사업을 위해 협력한다고 13일 밝혔다.

 코리아센터는 강원도와 이날 '강원도형 간편 온라인 상점 보급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간편하게 만들고, 결제하며, 수령할 수 있는 '3편 플랫폼'인 온라인 상점 '강원직구(가칭)'를 위한 코리아센터와 강원도의 협력을 담고 있다.

코리아센터와 강원도는 지난해 8월부터 속초시장과 정선시장을 대상으로 간편 온라인 상점 시범사업을 추진해 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코리아센터


코리아센터는 강원도와 강원도형 간편 온라인 상점 보급사업을 위해 협력한다고 13일 밝혔다.
 
코리아센터는 강원도와 이날 '강원도형 간편 온라인 상점 보급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간편하게 만들고, 결제하며, 수령할 수 있는 '3편 플랫폼'인 온라인 상점 '강원직구(가칭)'를 위한 코리아센터와 강원도의 협력을 담고 있다.
 
양기관은 영세상인, 소호기업 등 강원도민의 강원직구 가입 홍보와 강원직구 시스템 구축 및 운영, 사용자 교육, 강원직구 상품 홈페이지 구축 및 운영 등에 관한 사항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코리아센터와 강원도는 지난해 8월부터 속초시장과 정선시장을 대상으로 간편 온라인 상점 시범사업을 추진해 왔다.

현재 17개를 운영 중이고, 향후 3년간 3000개 상점을 신설하는 게 목표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