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오마이뉴스

성남시 SRT구미동 역사 신설 기술적 검토, 사전타당성조사

박정훈 입력 2021. 01. 13. 18:24

기사 도구 모음

     경기 성남시가 SRT 구미동 역사 신설 관련 기술적 검토와 더불어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자체적으로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 9월 제6호 행복소통청원 '구미동 농협하나로마트 부지 SRT 역사 신설을 위한 타당성조사 진행 요청' 에 대한 답변으로 SRT 주무기관인 국토교통부와 관리기관인 국가철도공단에 기술적 검토를 요청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은수미 "역사신설 주민 숙원사업.. 가능여부 기술적 검토할 것"

[박정훈 기자]

  경기 성남시가 SRT 구미동 역사 신설 관련 기술적 검토와 더불어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자체적으로 추진한다.
ⓒ 박정훈
     
경기 성남시가 SRT 구미동 역사 신설 관련 기술적 검토와 더불어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자체적으로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성남시가 국토교통부, 국가철도공단을 통한 기술적 검토 및 타당성조사가 어렵다는 결론을 내리고 자체적으로 용역을 진행하기로 결정했기 때문이다.

앞서 시는 지난 9월 제6호 행복소통청원 '구미동 농협하나로마트 부지 SRT 역사 신설을 위한 타당성조사 진행 요청' 에 대한 답변으로 SRT 주무기관인 국토교통부와 관리기관인 국가철도공단에 기술적 검토를 요청했다.

또한 기술검토요청을 위해 SRT를 관리하는 국가철도공단에 기술적 검토비용 전액을 성남시에서 부담하는 조건을 내세웠다.

하지만 국가철도공단으로부터 원인자(성남시)가 타당성 조사 후 국토교통부로 역사 신설을 요청하도록 회신돼 사실상 국가철도공단을 통한 타당성검토는 불가한 상황을 맞게 됐다.

아울러 성남시는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에 SRT역사 신설을 위한 제안 및 국토교통부, 국가철도공단, 성남시가 참여하는 실무협의회 개최를 제안한 바 있으나 현재까지 긍정적 답변을 받지 못한 상황이다.

이에 시는 오는 6월 이내 용역비에 대한 예산 조기 확보 및 용역사 선정을 통해 기술적 검토 및 타당성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시는 터널구간에 역을 신설한 사례가 없어, 본 용역으로 부본선 역 설치 여부 등에 대한 기술적 측면을 우선적으로 검토하고, 역사신설에 대한 경제성과 이용 편의성, 열차운영 효율성 등 정책적인 측면을 종합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SRT 역사신설은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만큼 금번 용역에서 구미동 하나로 마트 부지 내 역사 신설이 기술적으로 가능한지 여부를 객관적으로 검토하고, 그 결과에 따라 향후 계획을 시민들과 적극적으로 공유하겠다"라고 밝혔다.

Copyrights ⓒ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