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파이낸셜뉴스

AMD "고성능 컴퓨팅 시장 선도" 데이터센터용 서버 프로세서 공개 [CES 2021]

김아름 입력 2021. 01. 13. 18:31

기사 도구 모음

"PC, 게이밍,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의 가능성을 지속해서 확장하는 데 주력하겠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CES 2021 기조연설에서 AMD 최고경영자(CEO) 리사 수 박사는 소비자들의 일상생활 속에서 고성능 컴퓨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디지털 혁신 가속화가 가져다줄 가정과 업무 환경의 변화에 대해 발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리사 수 AMD CEO가 CES 2021 기조연설에서 루카스필름 기술 담당 프랑수아 샤르보디안 부사장과 화상을 통해 대화하고 있다. AMD 제공
"PC, 게이밍,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의 가능성을 지속해서 확장하는 데 주력하겠다."

미국 반도체 업체 어드밴스트 마이크로 다바이시스(AMD)는 12일(현지시간) CES 2021에서 사용자의 일상생활 및 업무 환경, 여가 개선을 위한 혁신 기술을 공개했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CES 2021 기조연설에서 AMD 최고경영자(CEO) 리사 수 박사는 소비자들의 일상생활 속에서 고성능 컴퓨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디지털 혁신 가속화가 가져다줄 가정과 업무 환경의 변화에 대해 발표했다.

리사 수 박사는 기조연설에서 미래 디지털 혁신 가속화를 촉진하기 위한 새로운 노트북 전용 고성능 모바일 프로세서 제품군과 차세대 데이터센터를 위한 신규 서버 프로세서를 공개했다.

리사 수 CEO는 "전 세계적으로 디지털 기반 환경으로의 전환이 점차 빨라지는 가운데 AMD가 소비자들의 생산성, 학습, 상호 간 연결, 엔터테인먼트를 지원하는 제품과 서비스 제공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AMD는 데이터센터에서 사용하기 위한 젠3세대 에픽 프로세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특히 글로벌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사업에 진출을 도모한다는 전략이다.

이번 기조연설에는 HP CEO 엔리케 로레스, 레노버 CEO 양 위안칭, 루카스필름 기술 담당 부사장 프랑수아 샤르다보안,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포뮬라 원 팀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 마이크로소프트 최고제품책임자(CPO) 파노스 파나이 등 AMD의 주요 파트너사 관계자들이 패널로 참여했다.

최근 영국 여왕으로부터 기사 작위를 받은 포뮬라 1 월드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은 차량 설계 및 테스트, 경쟁 우위를 점하기 위한 경기 데이터 분석 등 레이싱 분야에서 고성능 컴퓨팅의 중요성에 대해 발표했다.

또 다수의 과학자가 참여해 AMD가 기증한 AMD 에픽™프로세서 및 AMD 라데온 인스팅트가 지원하는 12페타플롭스의 컴퓨팅 파워가 어떻게 코로나19를 포함한 전염병 연구에 기여하고 있는지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이날 AMD는 노트북용 라이젠 5000시리즈 프로세서를 공개했다.

리사 수 CEO는 "AMD는 현재 슬림노트북용 8코어 프로세서를 제공하는 유일한 회사"라며 "지난해 7nm(나노미터) 공정에서 출시된 라이젠 4000시리즈에 이어 올해 성능을 더욱 향상 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true@fnnews.com 김아름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