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아시아경제

중구문화재단 뮤지컬 '밤을 여는 서점''라파치니의 정원' 쇼케이스

박병희 입력 2021. 01. 13. 18:39

기사 도구 모음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센터는 오는 15일부터 신진 스토리 작가 육성 지원사업 '뮤지컬하우스 블랙앤블루 2020'의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뮤지컬하우스 블랙앤블루 2020'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2020 신진 스토리 작가 육성 지원사업'의 운영프로그램이다.

공모를 통해 최종 선정작 두 편이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밤을 여는 서점'의 쇼케이스가 15~16일, '라파치니의 정원'의 쇼케이스가 22~23일 열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센터는 오는 15일부터 신진 스토리 작가 육성 지원사업 '뮤지컬하우스 블랙앤블루 2020'의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뮤지컬하우스 블랙앤블루 2020'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2020 신진 스토리 작가 육성 지원사업'의 운영프로그램이다. 신진 창작자 양성과 우수 창작 작품 개발을 목표로 충무아트센터가 올해 7회째 이어오고 있다.

공모를 통해 최종 선정작 두 편이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밤을 여는 서점'의 쇼케이스가 15~16일, '라파치니의 정원'의 쇼케이스가 22~23일 열린다. 충무아트센터는 지난 5월 신진 뮤지컬 작가 모집 공고로 6개 작품을 선정했으며 멘토링과 작품 개발, 지난해 9월 비공개 리딩 경연을 거쳐 최종 두 작품을 선정했다. 이번 쇼케이스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좌석 두 칸 띄어앉기로 진행된다.

'밤을 여는 서점'은 신예 임민지 작가와 뮤지컬 '테레즈라캥'의 한혜신 작곡가가 함께 만든 작품이다. '스프링 어웨이크닝'의 김민정 연출, '차미', '명동로망스'의 조민형 작가, '라흐마니노프' 이진욱 음악감독의 멘토로 참여해 작품 개발을 도왔다.

자정에 문을 여는 '밤을 여는 서점'의 주인인 비건 뱀파이어 '자정' 역에는 노윤, 자신의 뿌리를 찾아 여행을 하고 그 이야기를 쓰고 있는 구미호 '정오' 역에는 유주혜, 이 둘의 오랜 앙숙이자 가장 긴 이야기의 주인인 뱀파이어 '이든'역에는 문성일, 대대로 자정에게 토마토를 공급해온 인간 '남만' 역에는 정다희 배우가 참여한다.

'라파치니의 정원'은 나다니엘 호손의 단편소설 '라파치니의 딸'을 모티브로 김수민 작가와 이다솜 작곡가가 새롭게 각색한 작품이다. '랭보', '사의 찬미'의 성종완 연출,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의 박해림 작가, '웃는 남자', '팬텀'의 박재현 음악감독이 멘토로 참여했다. 신비하고 아름다운 정원에 매료된 시골뜨기 화가 지망생 '지오바니' 역에 배나라, 그 비밀스러운 공간의 주인인 '라파치니' 역에 정상윤, 사랑스러운 그의 딸 '베아트리체'역에 한재아, 정원의 비밀을 간직한 '리자베타'역에 윤데보라, 그 비밀을 캐내려는 인물 '발리오니'역에 전재홍 배우가 출연한다.

쇼케이스를 마친 뒤 한 작품은 충무아트센터 창작 레퍼토리로 개발될 예정이다. 앞서 '난쟁이들', '명동로망스', '시데레우스' 등의 작품이 개발됐으며 2017년에 진행된 시즌4 쇼케이스로 선보였던 '뱀파이어 아더'도 충무아트센터 레퍼토리로 개발돼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2018년 연말 공연을 성공리에 마치고 올 연말 재공연을 앞두고 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