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파이낸셜뉴스

넥슨 지주사 NXC, 스페이스X에 $1600만 투자

김미희 입력 2021. 01. 13. 18:52

기사 도구 모음

넥슨 창립자인 김정주 NXC 대표( 사진)가 일론 머스크가 운영하는 글로벌 항공우주기업 스페이스X에 1600만 달러(약 175억 원)를 투자했다.

넥슨 모기업인 NXC 관계자는 "지난해 8월 스페이스X가 모집한 19억 달러(약 2조 원) 규모 전환우선주 신주에 1600만 달러를 투자했다"고 13일 밝혔다.

스페이스X는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항공우주기업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정주 대표, 일론 머스크 항공우주사업에 투자

[파이낸셜뉴스] 넥슨 창립자인 김정주 NXC 대표( 사진)가 일론 머스크가 운영하는 글로벌 항공우주기업 스페이스X에 1600만 달러(약 175억 원)를 투자했다.

넥슨 모기업인 NXC 관계자는 “지난해 8월 스페이스X가 모집한 19억 달러(약 2조 원) 규모 전환우선주 신주에 1600만 달러를 투자했다”고 13일 밝혔다. NXC는 국내 자산운용사가 특수목적법인(SPC)으로 투자한 펀드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이번 투자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스페이스X는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항공우주기업이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과 손잡고 민간 로켓 등 우주선을 만들고 있다.

김정주 NXC 대표 /사진=뉴시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