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시아경제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유튜브로 투자미팅 최초 공개

송화정 입력 2021. 01. 13. 18:53

기사 도구 모음

미래에셋금융그룹은 박현주 회장과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온라인 투자전략미팅을 개최하고 이를 미래에셋대우의 유튜브 채널인 스마트머니를 통해 공개한다고 13일 밝혔다.

미래에셋은 여러 해 동안 수평적인 토론문화의 기반 위에서 박 회장을 비롯해 수백 여명의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내부 온라인 투자전략 미팅을 진행해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미래에셋금융그룹은 박현주 회장과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온라인 투자전략미팅을 개최하고 이를 미래에셋대우의 유튜브 채널인 스마트머니를 통해 공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투자전략미팅 공개는 고객동맹 실천의 일환으로 국내 모든 투자자들의 성공적 투자를 위해 공개됐다.

미래에셋은 여러 해 동안 수평적인 토론문화의 기반 위에서 박 회장을 비롯해 수백 여명의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내부 온라인 투자전략 미팅을 진행해왔다.

개방형 온라인 투자전략 미팅은 주요 글로벌 투자현안을 점검하고 그룹의 투자전략 수립과 글로벌 자산배분 저략방향성을 확립하는 집단지성의 우수한 활용 사례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미래에셋 관계자는 "이번 투자미팅은 본격적인 머니무브 시대를 맞이해 고객의 투자에 대한 이해를 돕고 미래에셋과 박 회장의 투자경험과 투자철학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공유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장기적인 관점에서의 좋은 투자기회를 발굴하고 투자자와 함께 설장하고 발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래에셋의 이번 투자전략 미팅은 주요산업 트렌드, 혁신기업 사례 및 투자 전망, 상장지수펀드(ETF)와 리츠 등을 활용한 연금자산배분전략 및 박 회장이 바라보는 투자 등 총 3가지 주제로 구성됐다.

이번 투자미팅의 첫 번째 세션은 미래에셋대우의 유튜브 채널인 스마트머니에 14일 오후 4시를 기점으로 게시되고 이후 순차적으로 후속 세션이 업로드될 예정이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