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일보

3차 재난지원금 지급 3일째..231만명 신청

김현우 입력 2021. 01. 13. 19:45

기사 도구 모음

소상공인 버팀목자금(3차 재난지원금) 지급 셋째 날인 13일 오후까지 총 231만명의 소상공인이 신청을 완료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총 231만명의 소상공인이 버팀목자금 신청을 완료했다.

앞서 중기부는 버팀목자금의 원활한 신청 및 지급을 위해 11~12일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를 기준으로 홀짝제를 적용해 지급 신청을 받았지만 이날부터는 홀·짝수 구분 없이 누구나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총 3조1155억원이 지급
신청 접수는 24시간 진행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서울강원지역본부를 찾아 버팀목자금(3차 재난지원금) 신청과 지급 상황을 점검한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소상공인 버팀목자금(3차 재난지원금) 지급 셋째 날인 13일 오후까지 총 231만명의 소상공인이 신청을 완료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총 231만명의 소상공인이 버팀목자금 신청을 완료했다. 이 중 222만명에게 총 3조1155억원이 지급됐다.

버팀목자금은 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집합금지·영업제한을 받았거나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에게 집합금지업종은 300만원, 영업제한업종의 경우 200만원, 일반업종은 100만원씩을 지급한다. 단 일반업종은 연 매출이 4억원 이하라는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앞서 중기부는 버팀목자금의 원활한 신청 및 지급을 위해 11~12일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를 기준으로 홀짝제를 적용해 지급 신청을 받았지만 이날부터는 홀·짝수 구분 없이 누구나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중기부 관계자는 "이 시간 이후에도 신청 접수와 집행은 지속된다"며 "24시간 가동하고 있는 버팀목자금 누리집에서 언제든 접속해 신청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실외겨울스포츠시설(부대업체 포함), 숙박시설, 지자체가 추가한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체와 지난해 개업해 새희망자금을 받지 못한 소상공인 등에 대해선 오는 25일부터 버팀목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김현우 기자 777hyunwoo@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