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신문

오한아 서울시의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9회 우수의정 대상 수상

김태이 입력 2021. 01. 13. 20:16

기사 도구 모음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오한아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1)은 13일 서울특별시의회에서 열린 '제9회 우수의정대상 시상식'에서 우수의정 대상을 수상했다.

오 의원은 서울특별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부위원장으로서 서울시 관광체육국과 서울관광재단에 포스트 코로나시대 준비를 위한 서울시 관광 콘텐츠의 내실화 정책으로 시민들의 문화예술 활동 기회를 확대하는 등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로나19 대응 문화예술 온라인 콘텐츠 강화와 문화예술향유권 증대 공로 인정받아

[서울신문]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오한아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1)은 13일 서울특별시의회에서 열린 ‘제9회 우수의정대상 시상식’에서 우수의정 대상을 수상했다.

우수의정대상은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서 주관하며,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하고 의정활동이 우수하여 모범이 되는 지방의원을 선정하여 수여하는 상이다.

오 의원은 서울특별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부위원장으로서 서울시 관광체육국과 서울관광재단에 포스트 코로나시대 준비를 위한 서울시 관광 콘텐츠의 내실화 정책으로 시민들의 문화예술 활동 기회를 확대하는 등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오 의원은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적 상황을 대비해 새로운 기술을 활용한 공연예술 방식의 비대면 온라인 공연 기획 등에도 힘썼다. 아울러 세종문화회관 대표 작품기획을 위한 서울시 예술단간 협업체계 구축과 대한민국 공연예술계를 선도하는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다양한 조례 제정과 정책을 펼쳐왔다.

오 의원은 서울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방안으로써의 문화예술향유권의 중요성을 지속적으로 강조하고 시민의 참여가 중심이 되는 문화예술 활동의 기회 확대의 중요성을 주장했다. 국악의 현대적 계승과 공연의 활성화를 위한 조례안뿐만 아니라 사라져가는 전통문화 보전을 위해 무형문화재 전수 노력 등 다양한 콘텐츠로 시민들의 문화예술향유권 증대를 위해 노력해 왔다.

오 의원은 “시민의 입장을 대변하여 실효성 있는 정책을 실현하기 위해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해 온 것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더욱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