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염주수영장 강사 "광주시, 고용 불안 해결해야"

양창희 입력 2021. 01. 13. 22:0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광주]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광주도시공사 수영지도강사지회는 오늘 광주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염주실내수영장 강사들의 고용 안정 요구에 대해 광주시가 빨리 해결에 나서 달라고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3년 수영강사들의 신분을 계약직에서 개인사업자로 바꾸는 방안을 광주시가 승인해 주면서 근본적인 고용 불안이 시작됐다며 사태의 책임이 광주시에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양창희 기자 (share@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