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대전시의회, 1심 유죄 시의원 징계 논의 또 미뤄

이정은 입력 2021. 01. 13. 22:04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대전]
1심에서 유죄를 받은 대전시의원 3명에 대한 시의회 차원의 징계 논의가 또다시 미뤄졌습니다.

대전시의회는 내일(14일) 윤리자문위원회를 열고 1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고 항소심을 진행 중인 김종천, 윤용대, 채계순 의원에 대한 징계 여부를 논의하기로 했지만 코로나19 등을 이유로 연기했습니다.

대전시의회는 앞서 의원들로 구성된 윤리특위가 해당 의원들에 대한 징계 여부를 결정하지 못해 '봐주기 논란'이 일자 외부인사로 구성된 자문위원회 개최를 약속했었습니다.

이정은 기자 (mulan8@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