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프레시안

고성군, 육용오리 농장에서 AIH5 항원 검출

입력 2021. 01. 13. 22:43

기사 도구 모음

[서용찬 기자(ycsgeoje@naver.com)]경남 고성에서 육용오리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 H5 항원이 검출된 가운데 군이 긴급방역과 함께 선제적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고성군에서는 지난 11일 관내 육용오리 농장에서 AIH5 항원이 검출됐다.

고성군에서 조류인플루엔자 H5 항원이 검출되자 거제시와 통영시도 고병원성 AI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농장 오리 살처분 등 긴급 예찰

[서용찬 기자(ycsgeoje@naver.com)]
경남 고성에서 육용오리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 H5 항원이 검출된 가운데 군이 긴급방역과 함께 선제적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고성군에서는 지난 11일 관내 육용오리 농장에서 AIH5 항원이 검출됐다.

군은 공무원 등 60여 명을 투입, 항원이 검출된 농장과 주변 농가에서 사육 중인 가금류를 긴급 살처분하고 랜더링(고열 처리 후 퇴비화) 처리했다.

정희철 가축방역담당은 “조류인플루엔자 전파 방지를 위해 차량·사람·장비 소독과 장화 갈아 신기 등 기본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사육 중인 가금에서 이상이 확인되면 즉시 고성군청 축산과로 신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고성군은 조류인플루엔자 전파 방지를 위해 즉각 이 농장 반경 10킬로미터 내 가금사육 농장 544호에 대해 이동을 제한하고 긴급 예찰을 실시했으며 주변 주요 도로에 통제초소 2개소를 설치했다.

고성군에서 조류인플루엔자 H5 항원이 검출되자 거제시와 통영시도 고병원성 AI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서용찬 기자(ycsgeoje@naver.com)]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