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MBN

롯데하이마트, 코로나19 결식아동에 세이프박스 지원

입력 2021. 01. 13. 23:33 수정 2021. 01. 14. 10:52

기사 도구 모음

롯데하이마트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전국 6개 지역 아동 600명을 지원합니다.

식품과 방역 용품으로 구성한 총 3천만원 상당의 세이프박스를 전달하는데, 기증식은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남부지역본부에서 롯데하이마트 한율희 준법경영부문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유성 서울남부지역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롯데하이마트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전국 6개 지역 아동 600명을 지원합니다.

식품과 방역 용품으로 구성한 총 3천만원 상당의 세이프박스를 전달하는데, 기증식은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남부지역본부에서 롯데하이마트 한율희 준법경영부문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유성 서울남부지역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습니다.

롯데하이마트 임직원들의 기부금으로 마련한 세이프박스는 개인방역을 위한 마스크, 손 세정제와 집에서 간단하게 조리할 수 있는 간편식, 영양간식, 죽과 라면 등으로 구성했습니다.

마련한 세이프박스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전국 아동들에게 전달하는데, 1월 셋째 주에는 서울·대전·부산 지역, 2월 둘째 주에는 인천·울산·광주 지역 아동들에게 전달할 예정입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daum.net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