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신문

국내최대 김해 도축장에 축산물검사소 설치..전국 첫 도축장 검사소

강원식 입력 2021. 01. 14. 14:06

기사 도구 모음

국내 최대 통합 도축장인 경남 김해시 주촌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 안에 실시간 축산물 검사·실험을 할 수 있는 검사소가 설치돼 운영된다.

경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동부경남 통합도축장 신설로 축산물 검사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통합도축장에 김해축산물검사소를 설치해 최근 운영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울경 지역에 안전한 축산물 공급 역할

[서울신문]국내 최대 통합 도축장인 경남 김해시 주촌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 안에 실시간 축산물 검사·실험을 할 수 있는 검사소가 설치돼 운영된다.

경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동부경남 통합도축장 신설로 축산물 검사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통합도축장에 김해축산물검사소를 설치해 최근 운영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김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

김해축산물검사소는 전국 최초로 도축장에 설치된 축산물 검사기관으로 김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에서 부산, 울산, 경남 지역으로 공급되는 원료 축산물의 안전을 책임진다.

김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는 부경양돈농업협동조합에서 2014년 부터 2021년까지 모두 1866억원들 들여 조성한 통합 도축장이다. 하루에 소 700마리와 돼지 4500마리를 도축할 수 있는 시설과 냉장 시설을 갖추었다.

김해축산물검사소는 도축장에서 곧바로 생체검사와 해체검사를 해 식육의 안전을 확인한다. 또 잔류물질, 미생물, 질병 등에 대한 실험실 검사도 병행한다.

경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도축, 가공, 유통을 한 곳에서 동시에 관리·처리할 수 있는 시설체계를 갖춘 김해 축산물유통센터가 부울경 지역에 더욱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밀양시 상남면 지역에 동물위생시험소 동부지소(양산시 소재) 밀양분소가 설치돼 15일 부터 업무를 시작한다. 동부지소는 밀양시와 창녕군 지역 소 결핵병을 비롯해 동물 방역과 위생 안전 관리 등의 업무를 한다.

경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진주시 지역에 본소가 있으며 합천군 지역에 북부지소, 통영시 지역에 남부지소, 김해시 지역에 중부지소가 설치돼 있다.

창원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