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포항도 고품질 '한라봉' 본격 출하..4년차 수확

강진구 입력 2021. 01. 14. 15:39

기사 도구 모음

경북 포항시는 북구 흥해읍 망천리 일원 아열대작물 재배농장(한치용 농가)에서 1월부터 본격적으로 한라봉을 출하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한라봉을 출하한 농장은 지난 2017년 시로부터 아열대작물 사업비를 지원받아 한라봉 0.3㏊ 500주, 바나나 0.2㏊ 400주를 식재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이강덕 포항시장이 14일 오후 포항시 북구 흥해읍 망천리 일원 아열대작물 재배 농장(한치용 농가)에서 한라봉을 수확하고 있다.(사진=포항시 제공) 2021.01.14.photo@newsis.com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는 북구 흥해읍 망천리 일원 아열대작물 재배농장(한치용 농가)에서 1월부터 본격적으로 한라봉을 출하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한라봉을 출하한 농장은 지난 2017년 시로부터 아열대작물 사업비를 지원받아 한라봉 0.3㏊ 500주, 바나나 0.2㏊ 400주를 식재했다.

올해로 식재 4년차를 맞아 한라봉을 본격 출하하게 됐다.

이번에 출하하는 한라봉은 시 자체 품질검사결과 평균 중량은 330g, 당도 14.5 브릭스, 산함량 0.78%로 상품 기준은 200g 이상, 12브릭스, 산함량 1.1% 이하인 점을 감안하면 고품질의 한라봉으로 평가받고 있다.

포항은 해가 일찍 뜨고 일조량이 풍부하며 비교적 온화한 날씨여서 한라봉 등 아열대작물 재배지로 적합하고, KTX와 고속도로 등 잘 정비된 도로망으로 물류비를 절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아열대 과수 아카데미 개설과 신규시설 지원 등 기후변화에 농업인들이 대응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며 “향후에도 다양한 판매 전략과 새 소득 작목 발굴을 통해 농가 소득 향상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