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서울경제

[시그널] KKR, 첫 아시아 부동산 펀드 결성 완료

조윤희 기자 입력 2021. 01. 14. 17:08

기사 도구 모음

글로벌 사모펀드(PEF) 운용사 KKR이 17억달러(1조9,000억원) 규모 아시아 부동산 펀드(KKR Asia Real Estate Partners, 이하 AREP)의 모집을 최종 마감했다고 14일 밝혔다.

AREP는 KKR가 조성한 첫 아시아 지역 부동산 펀드다.

KKR은 아시아 지역에서 2011년부터 약 20건의 부동산 자산에 자금을 투입했다.

KKR은 미국과 유럽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약 140억달러(약 15조원) 규모의 부동산 자산을 관리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7억달러 규모 조성
[서울경제] 글로벌 사모펀드(PEF) 운용사 KKR이 17억달러(1조9,000억원) 규모 아시아 부동산 펀드(KKR Asia Real Estate Partners, 이하 AREP)의 모집을 최종 마감했다고 14일 밝혔다.

AREP는 KKR가 조성한 첫 아시아 지역 부동산 펀드다. 국내외 연기금과 국부펀드를 비롯한 글로벌 투자자가 이번 펀드의 출자에 참여했다. KKR은 아시아 지역에서 2011년부터 약 20건의 부동산 자산에 자금을 투입했다. 한국에서는 오피스 타워인 남산스퀘어를 인수한 바 있다.

KKR은 미국과 유럽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약 140억달러(약 15조원) 규모의 부동산 자산을 관리하고 있다. /조윤희기자 choyh@sedaily.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