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태동테크, 김천에 100억 투자해 자동차부품 생산공장 설립

정우용 기자 입력 2021. 01. 14. 17:36

기사 도구 모음

경북 김천시는 14일 (주)태동테크와 자동차부품 생산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태동테크는 김천1일반산업단지 2만5192㎡(7600평)에 100억원을 투자해 차부품 생산 공장을 건립하고 40명 이상의 신규 인력을 채용할 예정이다.

칠곡군에 본사를 둔 태동테크는 자동차 내장재 사출·도장 전문 기업으로 김천에 자동차 오디오, 네비게이션 등 고광택 하이글로시 도장 판넬 생산공장을 설립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4일 ㈜태동테크와 자동자 부품 생산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 김충섭 김천시장(가운데)가 정현우 태동테크 대표(왼쪽 첫번째), 이우청 김천시의장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천시 제공).2021.1.14/© 뉴스1

(김천=뉴스1) 정우용 기자 = 경북 김천시는 14일 (주)태동테크와 자동차부품 생산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태동테크는 김천1일반산업단지 2만5192㎡(7600평)에 100억원을 투자해 차부품 생산 공장을 건립하고 40명 이상의 신규 인력을 채용할 예정이다.

칠곡군에 본사를 둔 태동테크는 자동차 내장재 사출·도장 전문 기업으로 김천에 자동차 오디오, 네비게이션 등 고광택 하이글로시 도장 판넬 생산공장을 설립한다.

newsok@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