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김용민, '김학의 출금' 고발 시민단체에 "무고 감당돼?"

김동호 입력 2021. 01. 14. 17:46

기사 도구 모음

더불어민주당 김용민 의원은 14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불법 출국금지 의혹과 관련해 자신을 고발한 보수 성향 시민단체를 향해 "무고를 감당할 수 있나"라고 받아쳤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자유연대의 고발장 제출 기사를 공유하면서 "제가 불법 출금을 기획했다고 허위 사실로 고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보수 시민단체들과 검찰, 보수 언론이 합작품을 만들어보려는 것 같다"며 "그런다고 검찰개혁이 멈추지 않는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19년 5월 29일 당시 김용민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위원이 법무부에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성범죄 의혹과 과거 검·경 수사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하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용민 의원은 14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불법 출국금지 의혹과 관련해 자신을 고발한 보수 성향 시민단체를 향해 "무고를 감당할 수 있나"라고 받아쳤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자유연대의 고발장 제출 기사를 공유하면서 "제가 불법 출금을 기획했다고 허위 사실로 고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보수 시민단체들과 검찰, 보수 언론이 합작품을 만들어보려는 것 같다"며 "그런다고 검찰개혁이 멈추지 않는다"고 말했다.

d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