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아이 기르기 좋은 환경 조성..장성군, 출산가정 지원 강화

정회성 입력 2021. 01. 14. 17:50

기사 도구 모음

전남 장성군은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자 출산가정 지원을 강화한다.

장성에 주소를 둔 출산 가정에 양육비를 지급한다.

6개월 이상 장성에 주소를 둔 셋째 아이 출산 가정에 50만원을 제공한다.

14일 장성군 관계자는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출산가정 지원 정책 소개 [전남 장성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장성=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전남 장성군은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자 출산가정 지원을 강화한다.

장성에 주소를 둔 출산 가정에 양육비를 지급한다.

아이를 출산하면 첫째 120만원, 둘째 250만원, 셋째 420만원, 넷째 이상은 1천만원으로 차등 지원한다.

종전보다 30만∼50만원씩 상향했다.

다둥이 가정 육아용품 구매비 지원 사업도 신설했다.

6개월 이상 장성에 주소를 둔 셋째 아이 출산 가정에 50만원을 제공한다.

난임 부부를 돕는 사업도 맞춤형으로 추진한다.

시술비 건강보험 적용이 끝난 부부에게 회당 20만∼150만원을 연간 두 차례 지원한다.

기준중위 소득이 높아 정부 지원사업을 받지 못한 부부도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장성에 1년 이상 주민등록 주소를 둔 부부라면 신청할 수 있다.

한방 난임치료 지원 사업 대상은 올해부터 남성까지 확대된다.

4개월분의 한약을 지원받는다.

14일 장성군 관계자는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hs@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