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디지털타임스

중국 톈진항 폭발사고 '2년에 한번씩'?..이번엔 8명 사상

김광태 입력 2021. 01. 14. 17:59

기사 도구 모음

지난 2015년 대폭발 사고로 165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중국 톈진항에서 또다시 폭발 사고가 나 8명이 사상했다.

14일 관영 신화 통신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50분께(현지시간) 톈진항 경제구의 한 자동차 부품 회사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톈진시 빈하이 신구 관리국과 소방당국은 이날 오후 3시 30분께 화재를 진압했다고 밝혔다.

앞서 2015년 8월에는 톈진항에서 대폭발 사고가 발생해 165명이 숨지고, 800여명이 다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톈진항서 화재…8명 사상[웨이보 캡처]

지난 2015년 대폭발 사고로 165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중국 톈진항에서 또다시 폭발 사고가 나 8명이 사상했다.

14일 관영 신화 통신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50분께(현지시간) 톈진항 경제구의 한 자동차 부품 회사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명이 숨지고, 7명이 크게 다쳤다고 통신은 전했다.

톈진시 빈하이 신구 관리국과 소방당국은 이날 오후 3시 30분께 화재를 진압했다고 밝혔다.

톈진항에서는 이번 사고로 2년 걸러 한 번씩 대형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기록됐다

앞서 2015년 8월에는 톈진항에서 대폭발 사고가 발생해 165명이 숨지고, 800여명이 다쳤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Copyrights ⓒ 디지털타임스 & d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