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YTN

버닝썬 고발자, 효연에 증언 촉구..SM "효연과 무관"

김혜은 입력 2021. 01. 14. 18:15 수정 2021. 01. 14. 20:57

기사 도구 모음

버닝썬 사건을 고발한 김상교 씨가 소녀시대 효연이 당시 사건을 목격했다고 주장하자 소속사 측이 즉각 반박했습니다.

김 씨는 자신의 SNS에 버닝썬 클럽에서 디제잉을 하는 효연의 사진을 올리고 "당신은 다 봤을 것 아니냐"고 적었습니다.

이에 대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효연은 당시 공연 섭외를 받고 공연했을 뿐 해당 글과는 전혀 무관하다"며 "억측과 오해를 삼가 달라"고 밝혔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버닝썬 사건을 고발한 김상교 씨가 소녀시대 효연이 당시 사건을 목격했다고 주장하자 소속사 측이 즉각 반박했습니다.

김 씨는 자신의 SNS에 버닝썬 클럽에서 디제잉을 하는 효연의 사진을 올리고 "당신은 다 봤을 것 아니냐"고 적었습니다.

그러면서 "버닝썬과 관련된 연예인이 수십 명인 것과 관련해 제대로 밝히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효연은 당시 공연 섭외를 받고 공연했을 뿐 해당 글과는 전혀 무관하다"며 "억측과 오해를 삼가 달라"고 밝혔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