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김해 봉하마을에 '농촌활성화지원센터' 열려

경남CBS 이형탁 기자 입력 2021. 01. 14. 19:00

기사 도구 모음

경남 김해시는 읍면 단위 농촌 지역 사업 활성화를 위해 '농촌활성화지원센터'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센터는 노무현 전 대통령 사저 주변인 김해시 진영읍 본산리 더봉하센터 2층에 들어섰다.

이 센터는 읍면 단위 농촌에서 사업을 시행할 때 선정부터 완료까지 주민 의견을 듣고 행정에 반영하는 연결고리 역할을 한다.

시는 센터 개소로 주민 주도 마을 만들기 사업이 본격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해시 농촌활성화지원센터. 김해시 제공
경남 김해시는 읍면 단위 농촌 지역 사업 활성화를 위해 '농촌활성화지원센터'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센터는 노무현 전 대통령 사저 주변인 김해시 진영읍 본산리 더봉하센터 2층에 들어섰다.

이 센터는 읍면 단위 농촌에서 사업을 시행할 때 선정부터 완료까지 주민 의견을 듣고 행정에 반영하는 연결고리 역할을 한다.

시는 센터 개소로 주민 주도 마을 만들기 사업이 본격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경남CBS 이형탁 기자] tak@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