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한국형 경항공모함' 개념설계 마무리..전투기 최대 16대 탑재

최소망 기자 입력 2021. 01. 14. 21:47 수정 2021. 01. 14. 22:19

기사 도구 모음

수직이착륙기를 탑재할 수 있는 '한국형 경항공모함'의 구체적인 윤곽이 드러났다.

14일 군 당국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최근 경항공모함의 개념설계를 마무리했다.

설계 결과에 따르면 경항공모함은 함정 중량만 3만톤(t) 이상, 길이는 250미터(m) 이상이다.

군 당국은 오는 2022년에 경항모 기본설계에 착수해 2033년까지 해군에 전력화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2년 기본설계 착수 2033년 전력화
한국형 경항공모함 개념설계 그래픽(해군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최소망 기자 = 수직이착륙기를 탑재할 수 있는 '한국형 경항공모함'의 구체적인 윤곽이 드러났다.

14일 군 당국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최근 경항공모함의 개념설계를 마무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지난 12월30일 경항공모함 건조 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개념설계는 이보다 앞서 끝난 것으로 알려졌다.

개념설계 과정은 함정의 구조·성능을 결정하는 첫 단계다.

설계 결과에 따르면 경항공모함은 함정 중량만 3만톤(t) 이상, 길이는 250미터(m) 이상이다. 이는 수직이착륙 전투기 12대, 해병대 상륙·공격헬기 8대 탑재가 가능한 규모며 헬기 수를 줄일 경우 전투기를 최대 16대까지 실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군 당국은 오는 2022년에 경항모 기본설계에 착수해 2033년까지 해군에 전력화할 계획이다.

한국형 경항공모함 개념설계 그래픽(해군 제공)© 뉴스1

somangchoi@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