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파이낸셜뉴스

건강하던 독일 90세 여성 백신 접종 후 1시간 만에 사망

조윤진 입력 2021. 01. 15. 07:14

기사 도구 모음

독일의 한 90세 여성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은 지 한 시간 만에 사망하는 사례가 발생했다.

빌트지는 14일(현지시각) 독일 니더작센주 베이헤군 디프홀츠의 양로원에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90세 여성이 접종 후 한 시간 만에 숨졌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그의 상태는 급변했고 응급의료진이 달려왔으나 한 시간 만에 숨졌다.

한편 독일의 14일 일일 확진자 수는 2만2744명으로 누적 확진자 200만명을 돌파하며 세계 10위 발병국이 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프랑크푸르트=AP/뉴시스] 지난 13일(현지시간) 독일 중부 프랑크푸르트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2020.01.15.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독일의 한 90세 여성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은 지 한 시간 만에 사망하는 사례가 발생했다.

빌트지는 14일(현지시각) 독일 니더작센주 베이헤군 디프홀츠의 양로원에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90세 여성이 접종 후 한 시간 만에 숨졌다고 보도했다.

앞서 그는 접종이 가능한 건강한 상태로 판단됐다고 알려졌다. 백신 접종 직후엔 가족과 연락을 하고 농담을 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그의 상태는 급변했고 응급의료진이 달려왔으나 한 시간 만에 숨졌다.

당국은 사인 분석을 위해 부검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독일의 14일 일일 확진자 수는 2만2744명으로 누적 확진자 200만명을 돌파하며 세계 10위 발병국이 됐다. 일일 사망자는 1088명을 기록해 누적 사망자는 4만5492명이다.

#독일 #독일백신
jo@fnnews.com 조윤진 인턴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