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데일리

더반찬&, 제수음식·과일 통째 배송 '프리미엄 차례상' 예약판매

김범준 입력 2021. 01. 15. 09:09

기사 도구 모음

동원홈푸드는 온라인 장보기 마켓 '더반찬&'에서 설 맞이 각종 제수음식과 과일을 통째로 배송하는 '프리미엄 차례상'을 이달 18일부터 예약 판매한다고 15일 밝혔다.

프리미엄 차례상은 수제모둠전·쇠고기산적·잡채·나물 등 더반찬& 셰프들이 손수 조리한 각종 제수음식, 사과·곶감·건대추 등 전국에서 엄선한 100% 국내산 과일들로 구성했다.

더반찬&은 이와 함께 직접 조리한 수제 모둠전, 양념육, 나물 등 명절음식 개별 품목도 함께 판매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김범준 기자] 동원홈푸드는 온라인 장보기 마켓 ‘더반찬&’에서 설 맞이 각종 제수음식과 과일을 통째로 배송하는 ‘프리미엄 차례상’을 이달 18일부터 예약 판매한다고 15일 밝혔다.

프리미엄 차례상은 수제모둠전·쇠고기산적·잡채·나물 등 더반찬& 셰프들이 손수 조리한 각종 제수음식, 사과·곶감·건대추 등 전국에서 엄선한 100% 국내산 과일들로 구성했다. 별도 제수 음식을 장만하거나 조리하지 않아도 차례상을 준비할 수 있어 간편하다.

프리미엄 차례상은 지난 2018년 출시 이후 명절마다 완판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시대 첫 명절이었던 지난해 추석에는 예약 주문량이 평소 대비 50% 이상 증가했다.

프리미엄 차례상의 가격은 25만원이며, 다음달 4일까지 주문 예약을 받아 명절 연휴 첫날인 다음달 11일 새벽에 일괄 배송될 예정이다.

더반찬&은 이와 함께 직접 조리한 수제 모둠전, 양념육, 나물 등 명절음식 개별 품목도 함께 판매한다. 더반찬&의 수제 반찬은 HACCP 인증을 획득한 업계 최대의 조리장에서 30여명의 셰프와 100여명의 조리원이 직접 조리한다. 1인 가구를 위한 소단량 상품도 함께 마련했다.

다양한 식품 선물세트도 선보인다. 동원 참치회 세트, 금천미트 한우 세트, 동원참치 선물세트 등 동원그룹 계열사별 선물세트와 과일, 특산물 등 각종 농축수산 선물세트를 판매한다.

다음달 1일까 각종 명절음식과 식품 선물세트를 구매할 경우 구매 금액의 최대 15%를 더반찬& 적립금으로 지급하는 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더반찬& 관계자는 “지난 추석에 이어 올해 설도 차례 음식을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주문하는 고객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더반찬&이 직접 조리해 정성이 가득한 음식들로 즐겁고 풍성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범준 (yolo@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