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오늘도 충청·수도권 중심으로 미세먼지 '나쁨'

김은경 입력 2021. 01. 15. 11:30

기사 도구 모음

15일 중국발(發) 황사의 영향이 계속되면서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게 나타나고 있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예보센터는 이날 미세먼지 농도를 수도권·충청권·광주·전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보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6일부터 대기 확산 원활해져 '보통' 예보
전국 흐리고 미세먼지 나쁨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곳곳에 비나 눈이 예보된 15일 오전 서울 동작구 용봉정 근린공원에서 바라본 서울 하늘이 흐리다. 2021.1.15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15일 중국발(發) 황사의 영향이 계속되면서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게 나타나고 있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예보센터는 이날 미세먼지 농도를 수도권·충청권·광주·전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보했다.

강원·전남·영남권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오전 11시 기준 일평균 미세먼지(PM10) 농도는 세종 83㎍/㎥, 경기 77㎍/㎥, 대구 75㎍/㎥, 충남 74㎍/㎥, 충북 71㎍/㎥, 서울·부산 69㎍/㎥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오전에 대기 정체로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되고, 늦은 오후부터 국외 미세먼지와 황사가 유입돼 북서 기류를 타고 남동쪽으로 이동하면서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농도가 높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16일부터는 날이 다시 추워지면서 대기 확산이 원활해져 전 권역의 대기 상태가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보됐다.

bookmania@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