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TV

문대통령, 월요일 신년회견..사면·부동산 언급 주목

김서원 입력 2021. 01. 15. 19:47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 주 월요일(18일) 청와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합니다.

두 전직 대통령 사면 문제와 부동산 대책,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등 국정 전반에 대한 질문이 쏟아질 것으로 보여 문 대통령의 답변이 주목됩니다.

강영두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은 다음주 월요일 오전 10시부터 100분간 진행되며 TV로 생중계됩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방역과 사회, 정치, 경제, 외교·안보 등 국정 전반에 걸쳐 기자들로부터 자유롭게 질문을 받고 답변할 예정입니다.

정치권에서는 이명박 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 사면 문제에 문 대통령이 어떤 언급을 내놓을지 촉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앞서 청와대는 국정농단 사태 재판에서 박 전 대통령 형이 확정되자 "다시는 이런 일이 없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히면서도 사면론에 대해선 언급을 삼갔습니다.

국정운영 지지율 하락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 문 대통령이 어떤 해법을 제시할지도 주목됩니다.

문 대통령은 신년사에서 부동산 문제에 대해 처음으로 공개 사과를 한 뒤 "특별히 공급 확대에 역점을 두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점에서 회견에서는 보다 구체적인 공급대책이 제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검찰 등 권력기관 개혁 후속 조치와 코로나 백신 확보를 포함한 방역대책, 경제회복 방안도 주요 이슈가 될 전망입니다.

외교·안보 분야에서는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 방안에 질문의 초점이 모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이번 회견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청와대 춘추관 현장 참석 기자는 스무 명으로 제한했고, 100명은 화상으로 참여합니다.

여건상 화상으로도 참여하지 못하는 청와대 출입기자들을 위해서는 온라인 채팅창을 통해 질문을 받을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강영두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