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데일리안

봉준호 감독, 베니스영화제 심사위원장 맡는다..한국인 최초

류지윤 입력 2021. 01. 15. 21:51 수정 2021. 01. 15. 21:55

기사 도구 모음

봉준호 감독이 올해 베니스국제영화제 심사위원장을 맡는다.

베니스국제영화제는 15일 홈페이지를 통해 제78회 영화제의 심사위원장으로 봉준호 감독을 위촉했다고 발표했다.

봉준호 감독은 "베니스국제영화제는 길고 다양한 역사를 지녔다. 이 아름다운 영화적 전통과 함께하게 돼 영광이다. 심사위원장으로서, 오랜 시네필로서, 나는 영화제가 선정한 훌륭한 영화에 감탄하고 갈채를 보낼 준비가 돼 있다. 진정한 희망과 설렘으로 가득 차 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봉준호 감독이 올해 베니스국제영화제 심사위원장을 맡는다.


베니스국제영화제는 15일 홈페이지를 통해 제78회 영화제의 심사위원장으로 봉준호 감독을 위촉했다고 발표했다.


봉준호 감독은 “베니스국제영화제는 길고 다양한 역사를 지녔다. 이 아름다운 영화적 전통과 함께하게 돼 영광이다. 심사위원장으로서, 오랜 시네필로서, 나는 영화제가 선정한 훌륭한 영화에 감탄하고 갈채를 보낼 준비가 돼 있다. 진정한 희망과 설렘으로 가득 차 있다”고 말했다.


알베르토 바르베라 집행위원장은 영화제 사상 최초로 한국인 영화감독에게 심사위원장을 맡겼다고 알리며 “이 위대한 한국 감독은 세계 영화계에서 가장 진실 되며 독창적인 목소리를 내는 한 명”이라고 극찬했다.


봉 감독은 영화 ‘기생충’으로 2019년 제72회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후, 다음 해인 2020년 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작품상 등 4관왕을 차지했다.


베니스국제영화제는 칸국제영화제, 베를린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꼽힌다. 올해 베니스국제영화제는 9월 1일부터 11일까지 열린다.

데일리안 류지윤 기자 (yoozi44@dailian.co.kr)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