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안철수, 국민의당 자체 서울시장 선거준비위 구성

김정률 기자 입력 2021. 01. 15. 22:24

기사 도구 모음

국민의당이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선거 준비위원회를 가동하기로 했다.

국민의힘과 단일화 논의가 지지부진하자 일단 실무준비를 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15일 국민의당에 따르면 당 최고위원회는 서울시장 선거준비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국민의당 관계자는 뉴스1과 통화에서 "단일화 논의에 앞서 당 차원의 정책 마련 등이 필요한 것 아니냐"며 "서울시장 후보라면 누구나 하는 기본적 실무준비"라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당 차원의 정책 마련 위한 것..후보라면 누구나 하는 준비"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5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에 의료자원봉사를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1.1.15/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국민의당이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선거 준비위원회를 가동하기로 했다. 국민의힘과 단일화 논의가 지지부진하자 일단 실무준비를 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15일 국민의당에 따르면 당 최고위원회는 서울시장 선거준비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국민의힘과 단일화에 앞서 일단 당 차원의 정책 마련 등 대안을 마련하기 위한 행보다.

준비위는 네거티브 대응팀을 비롯해 TV 토론 대응팀 등으로 구성했다. 단일화를 앞두고 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해 국민의힘, 국민의당 출신 인사들의 안 대표에 대한 비판 목소리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최근 장진영 국민의힘 동작갑 당협위원장과 이준석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 등이 스스로를 '안잘알(안철수 잘 알고 있는 사람)'이라고 자칭하면서 안 대표를 향한 부정적 평가를 잇따라 내놓고 있다.

이와 함께 TV토론 대응팀은 앞으로 있을 국민의힘과 단일화 경선은 물론 안철수 대표만의 서울시장 정책 등을 만들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당 관계자는 뉴스1과 통화에서 "단일화 논의에 앞서 당 차원의 정책 마련 등이 필요한 것 아니냐"며 "서울시장 후보라면 누구나 하는 기본적 실무준비"라고 했다.

앞서 안 대표는 이날 서울시청 앞 광장에 임시로 설치된 코로나19 선별검사소에서 방호복을 입고, 봉사활동에 나서기도 했다.

jrkim@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