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쿠키뉴스

세종시교육청, 책 읽는 학교문화 조성..3개 중점과제 추진

최문갑 입력 2021. 01. 15. 23:28

기사 도구 모음

세종시교육청은 올해 책 읽는 학교 문화 조성을 위해 총 15억 원을 투입, ▴독서 친화적 환경 조성 및 지원체제 강화 ▴학교 독서·인문교육 활성화 ▴공동체와 함께하는 독서·인문교육 등 3개 중점과제에 8개 실천 과제를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아울러, 학교별 특성에 맞는 자율적 독서 수업 및 독서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독서교육 실천학교', 학생의 출판 경험을 통해 진로를 탐색하는 '인문책쓰기실천단'을 지원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읽고 머물고 즐기는 독서 친화적 학교도서관 환경 조성
- 교과 및 교육과정과 연계한 학교 독서·인문교육 활성화
▲지난해 새뜸초등학교 도서관 활용 수업.

[세종=쿠키뉴스] 최문갑 기자 = 세종시교육청은 올해 책 읽는 학교 문화 조성을 위해 총 15억 원을 투입, ▴독서 친화적 환경 조성 및 지원체제 강화 ▴학교 독서·인문교육 활성화 ▴공동체와 함께하는 독서·인문교육 등 3개 중점과제에 8개 실천 과제를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세종교육청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창의 융합형 인재 육성을 위한 독서·인문 교육이 필요하고, 특히 신설학교가 많은 세종시의 특성을 반영한 독서문화 저변 확대가 요구되기 때문이라고 그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따라, 교육청은 ‘2021학년도 독서·인문교육 기본계획’을 확정하고 각급 학교에 안내했다.

이 계획에 따르면 첫째, 읽고 머물고 즐길 수 있는 독서 친화적 학교도서관 환경을 조성하고 지원체제를 강화한다.

학생들의 건강권 확보를 위해 책소독기 등을 설치하고, 노후화된 학교도서관 시설을 파악하여 환경 개선 예산을 지원한다.

또한, 학생의 요구와 교수·학습 환경 변화에 맞춘 장서를 확충할 뿐만 아니라 연 1회 이상 제적·폐기를 통한 장서의 최신성을 유지한다.

담당교사, 사서, 명예사서 등 학교도서관 담당자의 원활한 업무 수행을 위한 사례 중심의 연수도 지원한다.

둘째, 교과 및 교육과정과 연계한 학교 독서·인문교육을 활성화한다.

독서수업, 독서토론 등 학급당 연 2회 이상 학교 도서관 활용 수업으로 다양한 독서 연계 교과 수업을 실시한다. 또한, 학기당 수업 중 8시간의 독서 시간을 확보하여 학생들의 개인 특성에 맞는 ‘한 학기 한 권 읽기’ 독서 활동도 운영한다.

올해 처음 실시하는 학년별, 학교별 등 공동 독서 활동인 ‘한 학교 한 책 읽기’를 통해 학교생활 속 독서 습관을 생활화한다.

아울러, 학교별 특성에 맞는 자율적 독서 수업 및 독서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독서교육 실천학교’, 학생의 출판 경험을 통해 진로를 탐색하는 ‘인문책쓰기실천단’을 지원한다.

셋째, 지역사회 및 공동체와 함께하는 독서·인문교육을 활성화한다.

동화구연, 인형극 공연 등 학교도서관 자원봉사자, 명예사서와 함께하는 다양한 도서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작은도서관, 공공도서관 등과 연계한 독서 프로그램도 개발·지원한다. 또한, 지역사회의 문인, 예술가, 마을교사 등의 재능기부를 통한 인문 체험도 실시한다.

최교진 교육감은 “교육과정과 연계한 독서, 토론, 글쓰기, 인문소양 교육 등을 통해 통합적 사고력을 갖춘 민주사회의 시민으로 성장하길 바란다.”라 말했다.

mgc1@kukinews.com

갓 구워낸 바삭바삭한 뉴스 ⓒ 쿠키뉴스(www.kuki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