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경향

PSG 포체티노, 코로나19 걸렸다 [오피셜]

안병길 기자 sasang@kyunghyang.com 입력 2021. 01. 16. 10:00 수정 2021. 01. 16. 10:0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포체티노 감독. 게티이미지코리아


프랑스 리그1 파리 생제르맹(PSG)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격리됐다.

PSG는 16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이 PCR 테스트에서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그는 격리되어 의학적 지침에 따를 것이다. 제수스 페레스, 미구엘 디아고스티노 코치가 내일부터 그의 임무를 대신할 것”이라 발표했다.

지난 14일 2020-21 프랑스 슈퍼컵 결승전에서 마르세유를 2-1로 꺾고 우승컵을 들어올린 포체티노 감독은 부임 한 달 만에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산뜻한 출발을 보였다. 하지만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당분간 팀을 지휘할 수 없게 됐다.

안병길 기자 sasang@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