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국민일보

나눔과기쁨 새 이사장에 나영수 목사

유영대 입력 2021. 01. 16. 12:10 수정 2021. 01. 16. 13:08

기사 도구 모음

사단법인 나눔과기쁨은 최근 임시이사회를 열고 새 이사장으로 나영수(예평교회·사진)목사를 선출했다고 16일 밝혔다.

신임 나영수 이사장은 취임사에서 "소외 이웃을 위한 질 높은 나눔을 실천할 것이다. 이를 위해 나눔과기쁨 아카데미를 설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나 이사장은 "나눔과 기쁨이 뚜렷한 발전 모델이 없는 게 현실"이라며 "앞으로 100억원을 모금할 계획이다. 20억으로 사옥을 마련하고, 나머지 80억으로 시범마을 단지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옥, 시범마을 단지 조성, 아카데미 설립 등 계획 밝혀


사단법인 나눔과기쁨은 최근 임시이사회를 열고 새 이사장으로 나영수(예평교회·사진)목사를 선출했다고 16일 밝혔다.

신임 나영수 이사장은 취임사에서 “소외 이웃을 위한 질 높은 나눔을 실천할 것이다. 이를 위해 나눔과기쁨 아카데미를 설립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나눔과기쁨은 현재 소외 이웃을 돌보는 푸드뱅크를 중심으로 운영 중이다.

나 이사장은 “나눔과 기쁨이 뚜렷한 발전 모델이 없는 게 현실”이라며 “앞으로 100억원을 모금할 계획이다. 20억으로 사옥을 마련하고, 나머지 80억으로 시범마을 단지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새 이사장 취임식은 오는 19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정부 방침에 따라 취소하고 누리소통망(SNS)으로 대신키로 했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