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이슈시개]김어준 비판하더니..TV조선 '노마스크 생일파티' 역풍

CBS노컷뉴스 정재림 기자 입력 2021. 01. 22. 11:06

기사 도구 모음

전국에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조치가 이어지는 가운데 'TV조선' 프로그램 제작진들이 사내에서 생일파티를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다.

21일 방송인 김용민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얼마 전 있었던 TV조선 모 국장님 생일파티"라며 "이걸 공적모임으로 볼 수 없겠지요. 게다가 3명은 노마스크"라고 해당 사진을 올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해시태그에 '태국국왕생일인줄'
일부는 노마스크한 상태로 촬영
방송인 김용민씨 페이스북 캡처
전국에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조치가 이어지는 가운데 'TV조선' 프로그램 제작진들이 사내에서 생일파티를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다.

21일 방송인 김용민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얼마 전 있었던 TV조선 모 국장님 생일파티"라며 "이걸 공적모임으로 볼 수 없겠지요. 게다가 3명은 노마스크"라고 해당 사진을 올렸다.

문제의 사진은 TV조선 한 기자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것으로 내용에는 "잔칫날"이라며 '#태국국왕생일인줄', '#이인기뭐임?' 등의 해시태그가 달려있다. 단체 사진에는 11명이 한 자리에 있으며 '노마스크'를 한 일부 직원도 보인다. 해당 사진은 현재 기자 페이스북에 삭제된 상태다.

앞서 조선일보는 지난 21일 경남 고성군 보건소 직원 10여 명이 지역 보건소장 생일 축하 행사를 연 사실을 보도한 바 있다.

최근에는 카페에서 제작진들과 업무회의를 한 방송인 김어준씨에 대해서도 연일 비판하기도 했다.

이에 TV조선 관계자는 22일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경위를) 확인중"이라며 "사내에선 취식 금지는 물론 코로나 방역수칙을 잘 지키고 있다"고 해명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CBS노컷뉴스 정재림 기자] yoongbi@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