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연합뉴스 보도자료

인천 중구, 차이나타운 '차 없는 거리' 차량 통행 임시 허용

이주영2 입력 2021. 01. 22. 13:43

기사 도구 모음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현재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침체한 차이나타운 인근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오는 23일부터 2월 28일까지 차이나타운 내 차 없는 거리에 임시 차량 통행 허용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인근 지역 상인들로부터 임시로 차량 운행 제한을 완화해 차량을 이용해 차이나타운 내 식당 등 상업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해 달라는 민원이 지속해서 제기돼 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현재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침체한 차이나타운 인근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오는 23일부터 2월 28일까지 차이나타운 내 차 없는 거리에 임시 차량 통행 허용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중구는 2017년 2월부터 토요일 및 공휴일에 차이나타운 십리향∼공화춘, 제1패루∼신일아파트 등 주요 구간을 차 없는 거리로 운영하며 대중교통 및 도보를 이용하는 관광객의 보행 안전을 확보하는 동시에 공영주차장을 확대 조성해 차량을 이용한 관광객 유치에도 큰 노력을 기울여 왔다.

최근 인근 지역 상인들로부터 임시로 차량 운행 제한을 완화해 차량을 이용해 차이나타운 내 식당 등 상업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해 달라는 민원이 지속해서 제기돼 왔다.

따라서 이번 차 없는 거리 통행 제한 임시완화를 통해 민원 사항을 해소하며 지역 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중구청 관계자는 "이번 임시완화는 6주간 지속되며 주요 지점에 교통정리 안내요원을 배치하고 주정차 단속을 집중적으로 실시해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끝)

출처 : 인천중구청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